동양하이론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타라 조회 9회 작성일 2020-10-21 12:08:26 댓글 0

본문

[이명권의 동양철학 강의 14] 중국철학 사상사2- : 주나라의 천명사상과 종교신학(종법 도덕이론의 형성) -덕으로써 다스리는 나라-



[다큐클래식] 동양 의학기행 1회-중의학의 신비, 화타의 후예들 / Journey of Oriental Medicine #1-Chinese Medicine / Zhōngyī xué

[다큐 클래식]
동양 의학기행 1회-중의학의 신비, 화타의 후예들
Journey of Oriental Medicine #1-Chinese Medicine, huatuo
Zhōngyī xué, 華陀


Copyright by DramaHouse \u0026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Young Kwon Yoon : I'm

최진기의 '우리가 몰랐던 동양철학가, 공자'

*매일 1편의 교양강좌를 즐길 수 있는 이지캠퍼스 FREE ZONE!
*이지캠퍼스 홈페이지 회원가입을 하시면 더 많은 강좌의
1강을 무료로 보실 수 있어요! (www.ohmyschool.org)
-------------------------------------------------------------------------------------------------
*최진기의 '우리가 몰랐던 동양철학가' 中 1강, 공자1.
(본 강좌는 2012년 제작된 영상입니다.)
#최진기 #공자 #철학 #윤리 #동양철학 #이지캠퍼스

*보러가기
최진기의 '우리가 몰랐던 동양철학가' : https://bit.ly/2DWw1W3

COPYRIGHT © IZI CAMPUS ALL RIGHTS RESERVED.
박상길 : 주머니에서 손좀빼고 하세요
최정은 : 소피스트.
A K : 이런거 배우면 평생 가난하게 삽니다. 절대 알려고 하지 마시고 이런데 시간 낭비하지 마시고 돈 되는걸 하세요. 이런거 볼수록 가난해지고 강사만 돈 법니다. 경쟁력 있고 돈 되는걸 하세요. 이런건 돈 많은 사람들이 여유가 있어서 보는겁니다. 가난하시면 돈 되는걸 가장 먼저 하세요
Jaehun Kim : 역사를 누군가 앞에서서 강의를 할때 진심 뜻 깊음을 전달하는게 아니라.연혁에 의한 위아래 족보를 달달 외는것은 말재주꾼에 가깝지 않을까.
글귀 하나로도 삼십대,사십대,오십대 나이에 따라 갈수록 곱씹어 읽을수록 가슴에 와닿는것이 사계절 같이 다른데, 아쉽다.
킬문킬수학샘 : 난잡.....
방태환 : 최진기쌤 맞는 말씀이시고 강의를 하는데 일반적인 고사에서 말씀하시는 것은 이해하고 맞습니다.
그런데 노자와 공자에 대해서 말씀하신것은 최근 연구결과나 아님 일반적인 연구에서도 별로 안맞는거 같은데요.
물론 강의의 흐름에 따라 그렇게 말씀하신것은 충분히 이해가 갑니다. 그래도 노자와 공자가 만났는데 노자가 이겼다라고 노자의 제자만 그렇게 말하고 공자의 제자는 그런 말이 없다는 말씀은
틀린 말입니다. 기본적으로 노자의 제자가 공자의 제자 자로처럼 바로 이어지는 직계 제자가 없습니다. 썜이 말씀하신 것은 아주 수세기가 지나서 노자를 잇는 사람들이 공자에 대해 말한것이지
썜이 말씀하신것은 노자와 공자가 각기 제자들이 있는데 서로 각자 얘기들만 했다라고 들리잖아요. 그게 아니죠. 노자의 학풍은 장자가 계승했다 해도 전혀 이어지지 않았습니다(유가 만큼요). 노자의 사상은 오히려 당대 이후에는 근대에 와서야 재발견되고 연구가 되는거죠. 쌤 말씀은 각자 제자들이 바로 연결 된것처럼, 그랬는데 노자 제자들만 우리 스승이 공자한테 이겼다라는 뉘앙스잖아요. 그건 잘못된 말이죠.
밤가이 : 지금 중국에 공맹처럼 생각하는사람은없다 대가리세뇌당한 들짐승들만있을뿐...
하루두끼 : 얍싹하고 얄팍하다
笃淀 : 什么j8非主流。
지혜의최정점에 올라선 자 : 거 개씹좃같은 유교 씹재좃 사상 좌빨갱이

... 

#동양하이론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488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blossomyou.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